中, 부자 되기 전에 늙고 있다… “美 추월은커녕 ‘피크 차이나’”
일본 비영리 민간 연구기관 일본경제연구센터(JCER)는 매년 말 아시아·태평양 지역 국가들의 2035년까지의 중기 경제 전망을 발표해 왔다. 이 연구소는 지난 2020년 “중국이 2029년 명목 GDP 기준으로 세계 최대 경제국인 미국을 추월할 것”이라고 예측했다. 그러나 2021년엔 중국의 성장 속도 둔화를 들어 추월 시점을 2033년으로 늦췄다. 작년 말엔 아예 “세 번째 임기를 맞이한 시진핑 체제와 제로 코로나 정책, 선진 기술 접근을 어렵게 만드는 미·중 갈등 등으로 중국 경제는 2035년까지 미국을 따라잡지 못할 것”이라며...
中, 부자 되기 전에 늙고 있다… “美 추월은커녕 ‘피크 차이나’”
일본 비영리 민간 연구기관 일본경제연구센터(JCER)는 매년 말 아시아·태평양 지역 국가들의 2035년까지의 중기 경제 전망을 발표해 왔다. 이 연구소는 지난 2020년 “중국이 2029년 명목 GDP 기준으로 세계 최대 경제국인 미국을 추월할 것”이라고 예측했다. 그러나 2021년엔 중국의 성장 속도 둔화를 들어 추월 시점을 2033년으로 늦췄다. 작년 말엔 아예 “세 번째 임기를 맞이한 시진핑 체제와 제로 코로나 정책, 선진 기술 접근을 어렵게 만드는 미·중 갈등 등으로 중국 경제는 2035년까지 미국을 따라잡지 못할 것”이라며...
中, 부자 되기 전에 늙고 있다… “美 추월은커녕 ‘피크 차이나’”
中, 부자 되기 전에 늙고 있다… “美 추월은커녕 ‘피크 차이나’”
일본 비영리 민간 연구기관 일본경제연구센터(JCER)는 매년 말 아시아·태평양 지역 국가들의 2035년까지의 중기 경제 전망을 발표해 왔다. 이 연구소는 지난 2020년 “중국이 2029년 명목 GDP 기준으로 세계 최대 경제국인 미국을 추월할 것”이라고 예측했다. 그러나 2021년엔 중국의 성장 속도 둔화를 들어 추월 시점을 2033년으로 늦췄다. 작년 말엔 아예 “세 번째 임기를 맞이한 시진핑 체제와 제로 코로나 정책, 선진 기술 접근을 어렵게 만드는 미·중 갈등 등으로 중국 경제는 2035년까지 미국을 따라잡지 못할 것”이라며...
中, 부자 되기 전에 늙고 있다… “美 추월은커녕 ‘피크 차이나’”
일본 비영리 민간 연구기관 일본경제연구센터(JCER)는 매년 말 아시아·태평양 지역 국가들의 2035년까지의 중기 경제 전망을 발표해 왔다. 이 연구소는 지난 2020년 “중국이 2029년 명목 GDP 기준으로 세계 최대 경제국인 미국을 추월할 것”이라고 예측했다. 그러나 2021년엔 중국의 성장 속도 둔화를 들어 추월 시점을 2033년으로 늦췄다. 작년 말엔 아예 “세 번째 임기를 맞이한 시진핑 체제와 제로 코로나 정책, 선진 기술 접근을 어렵게 만드는 미·중 갈등 등으로 중국 경제는 2035년까지 미국을 따라잡지 못할 것”이라며...
中, 부자 되기 전에 늙고 있다… “美 추월은커녕 ‘피크 차이나’”
中, 부자 되기 전에 늙고 있다… “美 추월은커녕 ‘피크 차이나’”
일본 비영리 민간 연구기관 일본경제연구센터(JCER)는 매년 말 아시아·태평양 지역 국가들의 2035년까지의 중기 경제 전망을 발표해 왔다. 이 연구소는 지난 2020년 “중국이 2029년 명목 GDP 기준으로 세계 최대 경제국인 미국을 추월할 것”이라고 예측했다. 그러나 2021년엔 중국의 성장 속도 둔화를 들어 추월 시점을 2033년으로 늦췄다. 작년 말엔 아예 “세 번째 임기를 맞이한 시진핑 체제와 제로 코로나 정책, 선진 기술 접근을 어렵게 만드는 미·중 갈등 등으로 중국 경제는 2035년까지 미국을 따라잡지 못할 것”이라며...
中, 부자 되기 전에 늙고 있다… “美 추월은커녕 ‘피크 차이나’”
일본 비영리 민간 연구기관 일본경제연구센터(JCER)는 매년 말 아시아·태평양 지역 국가들의 2035년까지의 중기 경제 전망을 발표해 왔다. 이 연구소는 지난 2020년 “중국이 2029년 명목 GDP 기준으로 세계 최대 경제국인 미국을 추월할 것”이라고 예측했다. 그러나 2021년엔 중국의 성장 속도 둔화를 들어 추월 시점을 2033년으로 늦췄다. 작년 말엔 아예 “세 번째 임기를 맞이한 시진핑 체제와 제로 코로나 정책, 선진 기술 접근을 어렵게 만드는 미·중 갈등 등으로 중국 경제는 2035년까지 미국을 따라잡지 못할 것”이라며...
中, 부자 되기 전에 늙고 있다… “美 추월은커녕 ‘피크 차이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