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통령실 “운송 거부땐 안전운임제 폐지”… 보조금 배제도 검토
대통령실은 30일 민주노총 소속 화물연대가 정부의 업무개시 명령에 불복해 집단 운송 거부를 이어가자 “불법 파업과 타협은 없다”며 원칙 대응 방침을 거듭 밝혔다. 대통령실에선 운송 거부가 계속될 경우 오는 31일 일몰(3년)이 도래하는 안전운임제 완전 폐지도 검토할 수 있다는 입장이다. 또 운송 거부자에 대한 유가보조금 지급 유예 또는 배제, 특정 차종 화물차에 대한 등록제 전환이나 허가 요건 완화 등도 검토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는 집단 운송 거부가 계속될 경우 시멘트 운송 차량에 이어 유조...
대통령실 “운송 거부땐 안전운임제 폐지”… 보조금 배제도 검토
대통령실은 30일 민주노총 소속 화물연대가 정부의 업무개시 명령에 불복해 집단 운송 거부를 이어가자 “불법 파업과 타협은 없다”며 원칙 대응 방침을 거듭 밝혔다. 대통령실에선 운송 거부가 계속될 경우 오는 31일 일몰(3년)이 도래하는 안전운임제 완전 폐지도 검토할 수 있다는 입장이다. 또 운송 거부자에 대한 유가보조금 지급 유예 또는 배제, 특정 차종 화물차에 대한 등록제 전환이나 허가 요건 완화 등도 검토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는 집단 운송 거부가 계속될 경우 시멘트 운송 차량에 이어 유조...
대통령실 “운송 거부땐 안전운임제 폐지”... 유가 보조금 배제도 검토
대통령실 “운송 거부땐 안전운임제 폐지”… 보조금 배제도 검토
대통령실은 30일 민주노총 소속 화물연대가 정부의 업무개시 명령에 불복해 집단 운송 거부를 이어가자 “불법 파업과 타협은 없다”며 원칙 대응 방침을 거듭 밝혔다. 대통령실에선 운송 거부가 계속될 경우 오는 31일 일몰(3년)이 도래하는 안전운임제 완전 폐지도 검토할 수 있다는 입장이다. 또 운송 거부자에 대한 유가보조금 지급 유예 또는 배제, 특정 차종 화물차에 대한 등록제 전환이나 허가 요건 완화 등도 검토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는 집단 운송 거부가 계속될 경우 시멘트 운송 차량에 이어 유조...
대통령실 “운송 거부땐 안전운임제 폐지”… 보조금 배제도 검토
대통령실은 30일 민주노총 소속 화물연대가 정부의 업무개시 명령에 불복해 집단 운송 거부를 이어가자 “불법 파업과 타협은 없다”며 원칙 대응 방침을 거듭 밝혔다. 대통령실에선 운송 거부가 계속될 경우 오는 31일 일몰(3년)이 도래하는 안전운임제 완전 폐지도 검토할 수 있다는 입장이다. 또 운송 거부자에 대한 유가보조금 지급 유예 또는 배제, 특정 차종 화물차에 대한 등록제 전환이나 허가 요건 완화 등도 검토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는 집단 운송 거부가 계속될 경우 시멘트 운송 차량에 이어 유조...
대통령실 “운송 거부땐 안전운임제 폐지”... 유가 보조금 배제도 검토
대통령실 “운송 거부땐 안전운임제 폐지”… 보조금 배제도 검토
대통령실은 30일 민주노총 소속 화물연대가 정부의 업무개시 명령에 불복해 집단 운송 거부를 이어가자 “불법 파업과 타협은 없다”며 원칙 대응 방침을 거듭 밝혔다. 대통령실에선 운송 거부가 계속될 경우 오는 31일 일몰(3년)이 도래하는 안전운임제 완전 폐지도 검토할 수 있다는 입장이다. 또 운송 거부자에 대한 유가보조금 지급 유예 또는 배제, 특정 차종 화물차에 대한 등록제 전환이나 허가 요건 완화 등도 검토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는 집단 운송 거부가 계속될 경우 시멘트 운송 차량에 이어 유조...
대통령실 “운송 거부땐 안전운임제 폐지”… 보조금 배제도 검토
대통령실은 30일 민주노총 소속 화물연대가 정부의 업무개시 명령에 불복해 집단 운송 거부를 이어가자 “불법 파업과 타협은 없다”며 원칙 대응 방침을 거듭 밝혔다. 대통령실에선 운송 거부가 계속될 경우 오는 31일 일몰(3년)이 도래하는 안전운임제 완전 폐지도 검토할 수 있다는 입장이다. 또 운송 거부자에 대한 유가보조금 지급 유예 또는 배제, 특정 차종 화물차에 대한 등록제 전환이나 허가 요건 완화 등도 검토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는 집단 운송 거부가 계속될 경우 시멘트 운송 차량에 이어 유조...
대통령실 “운송 거부땐 안전운임제 폐지”... 유가 보조금 배제도 검토
[알려왔습니다] <특정후보 지지 유도하고, 지지당 반대로 입력한 여론조사업체> 관련
본 신문은 지난 9월 2일 위와 같은 제목의 보도를 했습니다. 이에 대해 ㈜글로벌리서치는 “전체 표본 1007건 중 KT 전화번호 DB를 이용한 표본이 9.6%였고, 특정 후보자 및 지지정당 응답유도 사례가 3건, 피조사자 연령을 사실과 다르게 입력한 사례가 21건이다”라고 알려왔습니다. 이 보도는 언론중재위원회의 조정에 따른 것입니다.
[알려왔습니다] <특정후보 지지 유도하고, 지지당 반대로 입력한 여론조사업체> 관련
본 신문은 지난 9월 2일 위와 같은 제목의 보도를 했습니다. 이에 대해 ㈜글로벌리서치는 “전체 표본 1007건 중 KT 전화번호 DB를 이용한 표본이 9.6%였고, 특정 후보자 및 지지정당 응답유도 사례가 3건, 피조사자 연령을 사실과 다르게 입력한 사례가 21건이다”라고 알려왔습니다. 이 보도는 언론중재위원회의 조정에 따른 것입니다.
[알려왔습니다] '특정후보 지지 유도하고, 지지당 반대로 입력한 여론조사업체' 관련
[알려왔습니다] <특정후보 지지 유도하고, 지지당 반대로 입력한 여론조사업체> 관련
본 신문은 지난 9월 2일 위와 같은 제목의 보도를 했습니다. 이에 대해 ㈜글로벌리서치는 “전체 표본 1007건 중 KT 전화번호 DB를 이용한 표본이 9.6%였고, 특정 후보자 및 지지정당 응답유도 사례가 3건, 피조사자 연령을 사실과 다르게 입력한 사례가 21건이다”라고 알려왔습니다. 이 보도는 언론중재위원회의 조정에 따른 것입니다.
[알려왔습니다] <특정후보 지지 유도하고, 지지당 반대로 입력한 여론조사업체> 관련
본 신문은 지난 9월 2일 위와 같은 제목의 보도를 했습니다. 이에 대해 ㈜글로벌리서치는 “전체 표본 1007건 중 KT 전화번호 DB를 이용한 표본이 9.6%였고, 특정 후보자 및 지지정당 응답유도 사례가 3건, 피조사자 연령을 사실과 다르게 입력한 사례가 21건이다”라고 알려왔습니다. 이 보도는 언론중재위원회의 조정에 따른 것입니다.
[알려왔습니다] '특정후보 지지 유도하고, 지지당 반대로 입력한 여론조사업체' 관련
[알려왔습니다] <특정후보 지지 유도하고, 지지당 반대로 입력한 여론조사업체> 관련
본 신문은 지난 9월 2일 위와 같은 제목의 보도를 했습니다. 이에 대해 ㈜글로벌리서치는 “전체 표본 1007건 중 KT 전화번호 DB를 이용한 표본이 9.6%였고, 특정 후보자 및 지지정당 응답유도 사례가 3건, 피조사자 연령을 사실과 다르게 입력한 사례가 21건이다”라고 알려왔습니다. 이 보도는 언론중재위원회의 조정에 따른 것입니다.
[알려왔습니다] <특정후보 지지 유도하고, 지지당 반대로 입력한 여론조사업체> 관련
본 신문은 지난 9월 2일 위와 같은 제목의 보도를 했습니다. 이에 대해 ㈜글로벌리서치는 “전체 표본 1007건 중 KT 전화번호 DB를 이용한 표본이 9.6%였고, 특정 후보자 및 지지정당 응답유도 사례가 3건, 피조사자 연령을 사실과 다르게 입력한 사례가 21건이다”라고 알려왔습니다. 이 보도는 언론중재위원회의 조정에 따른 것입니다.
[알려왔습니다] '특정후보 지지 유도하고, 지지당 반대로 입력한 여론조사업체' 관련
정치 많이 본 뉴스
정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