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욱 前 대검차장 “김학의 출금 지시 안해”… 이광철 주장과 배치
‘김학의 불법출금’ 재판에서 봉욱 전 대검찰청 차장검사(현 변호사)가 “김 전 차관의 출국금지를 승인하거나 지시할 위치가 아니었다”고 증언했다. 긴급출금의 결정과 지시를 모두 봉 전 차장이 했다는 이규원 검사 등의 주장과 배치되는 내용이다. 19일 서울중앙지법 형사 27부(재판장 김옥곤)심리로 열린 이광철 전 비서관·이규원 검사·차규근 전 법무부 출입국·외국인 정책본부장 재판에서 봉 전 차장이 증인으로 출석했다. 봉 전 차장은 “출금과 관련해 전혀 보고받은 바 없고 대검이 (출금 가능 여부를)검토해줬다는 것도 전혀 알지 못했다”고 ...
봉욱 前 대검차장 “김학의 출금 지시 안해”… 이광철 주장과 배치
‘김학의 불법출금’ 재판에서 봉욱 전 대검찰청 차장검사(현 변호사)가 “김 전 차관의 출국금지를 승인하거나 지시할 위치가 아니었다”고 증언했다. 긴급출금의 결정과 지시를 모두 봉 전 차장이 했다는 이규원 검사 등의 주장과 배치되는 내용이다. 19일 서울중앙지법 형사 27부(재판장 김옥곤)심리로 열린 이광철 전 비서관·이규원 검사·차규근 전 법무부 출입국·외국인 정책본부장 재판에서 봉 전 차장이 증인으로 출석했다. 봉 전 차장은 “출금과 관련해 전혀 보고받은 바 없고 대검이 (출금 가능 여부를)검토해줬다는 것도 전혀 알지 못했다”고 ...
봉욱 前대검 차장 “김학의 출금 지시 안해”... 이광철 주장과 배치
봉욱 前 대검차장 “김학의 출금 지시 안해”… 이광철 주장과 배치
‘김학의 불법출금’ 재판에서 봉욱 전 대검찰청 차장검사(현 변호사)가 “김 전 차관의 출국금지를 승인하거나 지시할 위치가 아니었다”고 증언했다. 긴급출금의 결정과 지시를 모두 봉 전 차장이 했다는 이규원 검사 등의 주장과 배치되는 내용이다. 19일 서울중앙지법 형사 27부(재판장 김옥곤)심리로 열린 이광철 전 비서관·이규원 검사·차규근 전 법무부 출입국·외국인 정책본부장 재판에서 봉 전 차장이 증인으로 출석했다. 봉 전 차장은 “출금과 관련해 전혀 보고받은 바 없고 대검이 (출금 가능 여부를)검토해줬다는 것도 전혀 알지 못했다”고 ...
봉욱 前 대검차장 “김학의 출금 지시 안해”… 이광철 주장과 배치
‘김학의 불법출금’ 재판에서 봉욱 전 대검찰청 차장검사(현 변호사)가 “김 전 차관의 출국금지를 승인하거나 지시할 위치가 아니었다”고 증언했다. 긴급출금의 결정과 지시를 모두 봉 전 차장이 했다는 이규원 검사 등의 주장과 배치되는 내용이다. 19일 서울중앙지법 형사 27부(재판장 김옥곤)심리로 열린 이광철 전 비서관·이규원 검사·차규근 전 법무부 출입국·외국인 정책본부장 재판에서 봉 전 차장이 증인으로 출석했다. 봉 전 차장은 “출금과 관련해 전혀 보고받은 바 없고 대검이 (출금 가능 여부를)검토해줬다는 것도 전혀 알지 못했다”고 ...
봉욱 前대검 차장 “김학의 출금 지시 안해”... 이광철 주장과 배치
봉욱 前 대검차장 “김학의 출금 지시 안해”… 이광철 주장과 배치
‘김학의 불법출금’ 재판에서 봉욱 전 대검찰청 차장검사(현 변호사)가 “김 전 차관의 출국금지를 승인하거나 지시할 위치가 아니었다”고 증언했다. 긴급출금의 결정과 지시를 모두 봉 전 차장이 했다는 이규원 검사 등의 주장과 배치되는 내용이다. 19일 서울중앙지법 형사 27부(재판장 김옥곤)심리로 열린 이광철 전 비서관·이규원 검사·차규근 전 법무부 출입국·외국인 정책본부장 재판에서 봉 전 차장이 증인으로 출석했다. 봉 전 차장은 “출금과 관련해 전혀 보고받은 바 없고 대검이 (출금 가능 여부를)검토해줬다는 것도 전혀 알지 못했다”고 ...
봉욱 前 대검차장 “김학의 출금 지시 안해”… 이광철 주장과 배치
‘김학의 불법출금’ 재판에서 봉욱 전 대검찰청 차장검사(현 변호사)가 “김 전 차관의 출국금지를 승인하거나 지시할 위치가 아니었다”고 증언했다. 긴급출금의 결정과 지시를 모두 봉 전 차장이 했다는 이규원 검사 등의 주장과 배치되는 내용이다. 19일 서울중앙지법 형사 27부(재판장 김옥곤)심리로 열린 이광철 전 비서관·이규원 검사·차규근 전 법무부 출입국·외국인 정책본부장 재판에서 봉 전 차장이 증인으로 출석했다. 봉 전 차장은 “출금과 관련해 전혀 보고받은 바 없고 대검이 (출금 가능 여부를)검토해줬다는 것도 전혀 알지 못했다”고 ...
봉욱 前대검 차장 “김학의 출금 지시 안해”... 이광철 주장과 배치
사회 많이 본 뉴스
사회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