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백신
文 “백신 접종이 최고의 효도… 어르신께 효도하는 정부될 것”
문재인 대통령은 8일 제49회 어버이날을 맞아 “지금은 백신 접종이 최고의 효도”라며 “어르신들부터 먼저 접종을 받으시게 하고 가족들도 순서가 오는 대로 접종을 받는다면 우리는 더 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다”고 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메시지를 통해 “세상 어떤 것으로도 너비와 깊이를 가늠할 수 없는 크나큰 사랑을 기억하고 감사하는 날”이라며 이같이 썼다. 문 대통령은 “코로나 때문에 가족들이 만나기도 쉽지 않다. 명절에도 마음만 가는 것이 효도라고 했다. 요양시설에 계신 부모...
文 “백신 접종이 최고의 효도… 어르신께 효도하는 정부될 것”
문재인 대통령은 8일 제49회 어버이날을 맞아 “지금은 백신 접종이 최고의 효도”라며 “어르신들부터 먼저 접종을 받으시게 하고 가족들도 순서가 오는 대로 접종을 받는다면 우리는 더 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다”고 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메시지를 통해 “세상 어떤 것으로도 너비와 깊이를 가늠할 수 없는 크나큰 사랑을 기억하고 감사하는 날”이라며 이같이 썼다. 문 대통령은 “코로나 때문에 가족들이 만나기도 쉽지 않다. 명절에도 마음만 가는 것이 효도라고 했다. 요양시설에 계신 부모...
文대통령 “백신 접종이 최고의 효도
어르신께 효도하는 정부될 것”
文 “백신 접종이 최고의 효도… 어르신께 효도하는 정부될 것”
문재인 대통령은 8일 제49회 어버이날을 맞아 “지금은 백신 접종이 최고의 효도”라며 “어르신들부터 먼저 접종을 받으시게 하고 가족들도 순서가 오는 대로 접종을 받는다면 우리는 더 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다”고 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메시지를 통해 “세상 어떤 것으로도 너비와 깊이를 가늠할 수 없는 크나큰 사랑을 기억하고 감사하는 날”이라며 이같이 썼다. 문 대통령은 “코로나 때문에 가족들이 만나기도 쉽지 않다. 명절에도 마음만 가는 것이 효도라고 했다. 요양시설에 계신 부모...
文 “백신 접종이 최고의 효도… 어르신께 효도하는 정부될 것”
문재인 대통령은 8일 제49회 어버이날을 맞아 “지금은 백신 접종이 최고의 효도”라며 “어르신들부터 먼저 접종을 받으시게 하고 가족들도 순서가 오는 대로 접종을 받는다면 우리는 더 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다”고 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메시지를 통해 “세상 어떤 것으로도 너비와 깊이를 가늠할 수 없는 크나큰 사랑을 기억하고 감사하는 날”이라며 이같이 썼다. 문 대통령은 “코로나 때문에 가족들이 만나기도 쉽지 않다. 명절에도 마음만 가는 것이 효도라고 했다. 요양시설에 계신 부모...
文대통령 “백신 접종이 최고의 효도
어르신께 효도하는 정부될 것”
文 “백신 접종이 최고의 효도… 어르신께 효도하는 정부될 것”
문재인 대통령은 8일 제49회 어버이날을 맞아 “지금은 백신 접종이 최고의 효도”라며 “어르신들부터 먼저 접종을 받으시게 하고 가족들도 순서가 오는 대로 접종을 받는다면 우리는 더 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다”고 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메시지를 통해 “세상 어떤 것으로도 너비와 깊이를 가늠할 수 없는 크나큰 사랑을 기억하고 감사하는 날”이라며 이같이 썼다. 문 대통령은 “코로나 때문에 가족들이 만나기도 쉽지 않다. 명절에도 마음만 가는 것이 효도라고 했다. 요양시설에 계신 부모...
文 “백신 접종이 최고의 효도… 어르신께 효도하는 정부될 것”
문재인 대통령은 8일 제49회 어버이날을 맞아 “지금은 백신 접종이 최고의 효도”라며 “어르신들부터 먼저 접종을 받으시게 하고 가족들도 순서가 오는 대로 접종을 받는다면 우리는 더 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다”고 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메시지를 통해 “세상 어떤 것으로도 너비와 깊이를 가늠할 수 없는 크나큰 사랑을 기억하고 감사하는 날”이라며 이같이 썼다. 문 대통령은 “코로나 때문에 가족들이 만나기도 쉽지 않다. 명절에도 마음만 가는 것이 효도라고 했다. 요양시설에 계신 부모...
文대통령 “백신 접종이 최고의 효도
어르신께 효도하는 정부될 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