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브론 제임스(왼쪽)와 제임스 하든. AP연합뉴스

르브론 제임스가 NBA 역사의 한 획을 그었다. 올 NBA 팀 최다선정 기록을 갈아치웠다.

NBA 사무국은 17일(한국시각) 2019~2020 시즌 올 NBA 퍼스트 팀을 발표했다.

올 시즌 가장 뛰어난 활약을 펼친 5명을 선정했다.

르브론 제임스는 생애 16번째로 올 NBA 팀 선택을 받았다.

NBA 역대 최다 기록이다. 팀 던컨, 코비 브라이언트, 카림 압둘 자바와 함께 15회 타이 기록을 가지고 있었다. 올 NBA 퍼스트팀에는 13차례 뽑혔다.

올 NBA 퍼스트 팀은 르브론 제임스를 비롯, 야니스 아데토쿰보, 제임스 하든, 루카 돈치치, 앤서니 데이비스가 받았다.

세컨드 팀은 카와이 레너드, 니콜라 요키치, 대미안 릴라드, 크리스 폴, 파시칼 시아캄이 차지했다. 서드 팀은 제이슨 테이텀, 지미 버틀러, 루디 고베어, 벤 시몬스, 러셀 웨스트브룩이 선택을 받았다. 류동혁 기자 sfryu@sports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