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KBO리그 SK 와이번스와 NC 다이노스의 경기가 17일 인천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렸다. 3회초 무사 1루 NC 도태훈의 번트 타구를 늦게 송구해 주자를 살려준 SK 문승원이 아쉬워하고 있다. 인천=박재만 기자 pjm@sportschosun.com/2020.09.17

2020 KBO리그 SK 와이번스와 NC 다이노스의 경기가 17일 인천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렸다. 3회초 무사 1루 NC 도태훈의 번트 타구를 늦게 송구해 주자를 살려준 SK 문승원이 아쉬워하고 있다. 인천=박재만 기자 pjm@sportschosun.com/2020.09.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