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SEN=대구, 이대선 기자] 17일 오후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2020 신한은행 SOL KBO 리그' 삼성 라이온즈와 KIA 타이거즈의 경기가 열렸다.

1회말 무사 1,3루에서 삼성 허삼영 감독이 구자욱의 중전 적시타 때 홈을 밟은 박해민과 하이파이브를 하고 있다. /sunday@ose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