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조선 김영록 기자]삼성화재 블루팡스가 팬과의 친근하고 활발한 소통을 위해 구단 공식 유튜브 채널을 개설했다.

삼성화재는 17일 구단 공식 유튜브 채널'블루팡스 TV'를 오픈했다.

삼성화재는 지난 9월 4일부터 팬들을 대상으로 삼성화재 블루팡스 유튜브 채널 이름 공모 이벤트를 진행했다. 백여개의 공모작 중 선수단 투표를 통해'블루팡스 TV'로 채널 이름을 확정지었다.

삼성화재 관계자는 "코로나19로 현장에서 배구를 즐기지 못하는 팬들의 갈증을 풀어드리기 위해, 온라인으로나마 선수들의 다양한 모습을 보여드리고자 준비했다"고 기획 의도를 밝혔다.

삼성화재 배구단은 '블루팡스 TV'오픈을 기념하여 오는 27일까지 오픈 축하 이벤트를 진행한다. 채널을 구독하고 인스타그램에 해시태그와 함께 인증샷을 올리면 추첨을 통해 상품이 제공된다.

자세한 사항은 구단 홈페이지 및 SNS를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김영록 기자 lunarfly@sports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