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SEN=잠실, 최규한 기자] NC 다이노스가 연패 탈출과 함께 전날 패배를 설욕했다.

NC는 16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 팀 간 16차전에서 5-3으로 승리했다. 선두 NC는 3연패에서 벗어나며 시즌 전적 61승 3무 41패를 기록했다. 두산은 시즌 전적 58승 4무 46패가 됐다. LG 트윈스가 한화 이글스를 상대로 승리를 거두면서 60승 3무 46패를 기록했고, 두산은 하루 만에 다시 LG에게 3위 자리를 내주고 4위가 됐다.

승리투수 NC 김영규와 이동욱 감독이 인사를 나누고 있다. / dreamer@ose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