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C 다이노스와 두산 베어스의 2020 KBO 리그 경기가 16일 잠실구장에서 열렸다. NC 노진혁과 두산 허경민이 인사를 나누고 있다. 잠실=허상욱 기자 wook@sportschosun.com/2020.09.16

[잠실=스포츠조선 허상욱 기자] NC 다이노스와 두산 베어스의 2020 KBO 리그 경기가 16일 잠실구장에서 열릴 예정이다.

NC 다이노스와 두산 베어스의 2020 KBO 리그 경기가 16일 잠실구장에서 열렸다. NC 박석민이 워밍업을 하고 있다. 잠실=허상욱 기자 wook@sportschosun.com/2020.09.16

경기를 위해 잠실에 도착한 NC 선수단의 훈련 전 여유 있는 모습을 영상으로 담았다.

NC 다이노스와 두산 베어스의 2020 KBO 리그 경기가 16일 잠실구장에서 열렸다. NC 박준영과 박민우가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잠실=허상욱 기자 wook@sportschosun.com/2020.09.16

한편, 어제 치러진 양팀의 경기는 두산이 7대3으로 승리하며 LG보다 승률에서 0.001 앞선 3위로 올라섰고 NC는 3연패를 당하며 승률 6할을 유지하지 못하고 0.594(60승 3무 41패)로 떨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