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SEN=잠실, 최규한 기자] 16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2020 신한은행 SOL KBO리그' 두산 베어스와 NC 다이노스의 경기가 열렸다.

6회초 마운드에 오른 두산 투수 김명신이 힘차게 공을 뿌리고 있다. / dreamer@ose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