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SEN=장우영 기자] 클론 강원래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를 받았다. 검사 결과는 음성 판정이다.

강원래는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태원을 좋아하고 즐기는 여러분. 코로나19의 힘든 상황. 현명한 대처로 이겨나갑시다”라는 글을 올렸다.

이와 함께 강원래는 광진구 보건소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는 모습을 올렸다. 진료소로 가는 과정부터 검사를 받고 결과까지 기다리는 모습을 담았다. 신청서를 작성하고, 검사를 기다린 강원래는 ‘음성’ 판정을 받았다.

강원래는 “검사 과정은 줄서서 대기-전화번호 주소 현재 몸상태 등 작성-체온 재고 면담-입에 한번 코에 두 번 채취-다음날 문자로 결과 알려줌”이라고 상세하게 설명했다.

이어 강원래는 자신이 운영하는 곳은 클럽이 아니라는 해시태그를 덧붙였고, 아직 검사를 받지 않은 이들에게 검사를 촉구했다. /elnino8919@ose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