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조선 백지은 기자] 가수 박지민이 제이미로 활동명을 변경했다.

제이미는 21일 자신의 SNS를 통해 "새로운 가족 워너뮤직 코리아와 함께 하게 됐다. 지난 8년 동안 박지민이라는 이름으로 기억해주신, 응원해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하다. 제이미라는 이름으로 새로운 시작을 하려 한다. 더 진솔한 음악, 그리고 들려드리고 싶었던 이야기. 앞으로 제이미로 잘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제이미는 박지민이 어릴 때부터 사용해 온 영어이름이다.

워너뮤직 코리아는 "가수 제이미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 뜨거운 열정을 가진 제이미의 무한한 가능성과 음악적 역량을 높이 평가했다. 앞으로 제이미가 솔로 아티스트로 활발한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제이미는 SBS 'K팝스타' 시즌1 우승자 출신으로 2012년 JYP엔터테인먼트 소속 피프틴앤드로 데뷔했다. 또 '아이 드림' '썸바디' '슈가' 등을 히트시키며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인정받았다.

다음은 제이미 글 전문.

안녕하세요 제이미 입니다!

저의 새로운 가족 워너 뮤직 코리아와 함께 하게 되었습니다!

지난 8년동안 박지민이라는 이름으로 저를 기억해주신 그리고 응원해주신 모든 분들에게 감사합니다!

제이미라는 이름으로 새로운 시작을 하려해요,

더 진솔한 음악 ,그리고 들려드리고 싶었던 이야기

앞으로 제이미로 잘 부탁 드립니다!

백지은 기자 silk781220@sportschosun.com

500만원대 풀옵션 '브람스 안마의자' 100만원'대, 카페트증정까지
이상민 "김희철이 준 거액, 갚을 생각 없다"
44세 최강희 "동안 비결은 잠+물 한통…한번도 독립한 적 없다"
정은채, 정준일과 불륜관계 인정…"유부남인줄 몰랐다"
노현희 근황 포착 "일당 7만원 인형 탈 알바하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