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크래프트 스폿(Aircraft Spots) 캡처

미 공군의 RC-135U(컴뱃 센트) 정찰기 1대가 주일미군 기지에 투입된 것으로 30일 알려졌다.

민간항공추적 사이트 에어크래프트 스폿(Aircraft Spots)에 따르면 미국 네브래스카 오펏 공군기지에 있던 RC-135U 1대가 전날 일본 오키나와의 가데나(嘉手納) 미 공군기지로 이동 배치됐다.

RC-135U는 전자정보 수집이 주 임무로 알려졌다. 레이더 전파를 잡아내 적 방공망을 분석하고 미사일 발사 조짐을 미리 파악하는 임무를 한다. 현재 미 공군은 RC-135U 2대를 운용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미군이 운용하는 RC-135계열 정찰기로는 이외에도 RC-135S 3대, RC-135U 2대, RC-135V 8대, RC-135W 9대를 각각 운용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RC-135U는 지난 5월 30일에도 통신감청 정찰기인 RC-135W와 함께 한반도 상공에서 정찰비행을 했다. 당시 북한이 5월 4일과 9일 이스칸데르급(KN-23) 단거리 미사일을 각각 발사하고 그 이후에도 이동식발사차량(TEL)의 움직임이 포착돼 이를 감시하기 위해 정찰 비행을 한 것으로 추정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