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SEN=심언경 기자] 강원래 아내인 가수 김송이 SNS 테러를 당했다고 밝혔다.

김송은 지난 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장문의 글과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김송은 "어제 두 명의 여자들에게 인스타 테러 받고 잠을 못 잤다"며 "한 아이의 엄마이고 한 남편의 아내이기에 참았다"고 운을 뗐다.

이어 "이유가 있어서 욕 먹는다면 받겠지만 어제의 경우는 일방적으로 당해서 참 억울했다. 그래서 차단했다"고 토로했다.

끝으로 "노하기를 더디하는 자는 용사보다 낫고 자기의 마음을 다스리는 자는 성을 빼앗는 자보다 나으니라 잠언16:32. 말씀으로도 내 감정을 다스리지 못한 밤"이라고 덧붙여, 답답한 심정을 드러냈다.

해당 게시물을 접한 팬들은 "너무 신경 쓰지 마세요" "응원하는 사람들이 훨씬 많아요" "비공개 추천해요" 등의 댓글을 남기며, 김송을 응원하고 있다.

이하 김송 인스타그램 글 전문.

어제 두명의 여자들에게 인스타테러 받고 잠을 못잤네요.

난 성격이 까탈스럽지도 않고 참 털털한데 .
아...고집 쎄고 욕도 잘하지..

그런데 한 아이의 엄마이고 한 남편의 아내이기에 참았습니다 .

이유가 있어서 욕 먹는다면 받겠지만 어제의 경우는 일방적으로 당해서 참 억울했습니다.

그래서 차단했고요.. 공격글이 오면 또 참아야겠지요?..

비공개로 해야되나... 여러생각을 하게 되네요

노하기를 더디하는 자는 용사보다 낫고 자기의 마음을 다스리는 자는 성을 빼앗는 자보다 나으니라 잠언16:32.

말씀으로도 내감정을 다스리지 못한 밤ㅜㅜ /notglasses@osen.co.kr

[사진] 김송 인스타그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