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 부처 장관급 중 최초로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이 소셜미디어(SNS) 인스타그램에 개인 계정을 열 것으로 알려졌다.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

22일 공정거래위원회에 따르면 김 위원장은 오늘 5월 계정 공개를 목표로 인스타그램 계정을 만들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 위원장이 참석하는 행사 소개 등을 포함해 경제 현안에 대한 김 위원장의 메시지 등을 직접 전달할 예정이다.

김동연 전 부총리나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 등이 페이스북을 활용하지만, 중앙 부처 장관급 중 인스타그램의 본격 운영은 김 위원장이 처음인 것으로 알려졌다.

인스타그램의 주 사용 연령대는 10~30대 등 젊은 층 위주다. 인스타그램은 사진·동영상 콘텐츠 위주로 이뤄져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