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조선닷컴 이우주 기자] 핑클 이진이 금발로 변신한 후 리즈 미모를 경신했다.

옥주현은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사랑한다구우"라는 글과 함께 한 편의 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나란히 앉아 카메라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는 이진과 옥주현의 모습이 담겼다. 사진을 찍는 줄 알고 가만히 포즈를 유지하던 이진은 옥주현이 동영상을 찍는다는 사실을 뒤늦게 알고 "또 속았어"라며 눈을 질끈 감았다. 이어 카메라를 향해 장난스럽게 메롱 포즈를 취했다.

최근 금발로 변신한 이진은 더 어려진 미모로 시선을 모았다. 화려한 금발도 찰떡같이 소화하는 이진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이진은 핑클 활동 시절 리즈 미모를 다시 한 번 경신했다.

한편, 이진과 옥주현은 지난해 JTBC 예능프로그램 '캠핑클럽'에 출연했다.

wjlee@sports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