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SEN=최나영 기자] 가수 미나가 화이트 원피스로 20대 못지않은 몸매를 뽐냈다. 그러면서 '살이 쪘다'라며 망언(?)을 하기도.

미나는 17일 자신의 SNS에 "~ . ~ㅋ ?ㅠ # # selfie #미인"이란 글을 게재했다.

함께 공개한 사진 속 미나는 눈부신 오프숄더 화이트 원피스를 입은 채 카메라를 보며 포즈를 취하고 있다. 반짝이는 피부, 잘 정돈된 웨이브 헤어 등으로 여신 분위기를 발산한다.

한편 미나는 지난 2018년 17세 연하의 가수 류필립과 결혼했다. 두 사람은 지난 4월 종영한 MBN 예능 프로그램 '모던 패밀리'에 출연하며 일상을 공개하기도 했다.

/nyc@osen.co.kr

[사진] 미나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