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SEN=심언경 기자] VAV의 신곡 ‘MADE FOR TWO’ 뮤직비디오 속 여주인공이 화제다.

VAV는 지난 15일 여섯 번째 미니앨범 ‘MADE FOR TWO(메이드 포 투)’를 발매하고 뮤직비디오를 공개했다. 이 가운데 공개된 뮤직비디오 속 여주인공에 관심이 쏠렸다.

뮤직비디오 속 여주인공은 순백의 원피스에 청순한 외모로 시선을 모았다. 이와 함께 이별의 순간을 맞은 연인을 리얼하게 연기하며 대중의 호기심을 자극했다.

청순한 이미지로 눈물 연기부터 발랄한 분위기를 연출한 모델은 A TEAM 엔터테인먼트의 이채은 연습생으로 알려졌다. 그는 처음 카메라 앞에 섰음에도 불구하고 뮤직비디오 촬영 내내 감독의 호평을 받았다는 후문이다.

이에 이채은 연습생은 A TEAM 엔터테인먼트 연습생 SNS 계정을 통해 “첫 출연이라 많이 떨렸는데 예쁘게 봐주세요! 감사합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해당 게시물에 네티즌들은 “요정 같다” “청순하고 예쁘다” “첫 데뷔를 기대하고 있다” “눈빛 연기가 좋다” 등 뜨거운 반응과 함께 응원을 보냈다.

한편, 바론의 군입대로 당분간 6인 체제에 돌입한 VAV는 신곡 ‘MADE FOR TWO’로 각종 음악 방송에 출연, 활발하게 컴백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notglasses@osen.co.kr

[사진] A TEAM 엔터테인먼트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