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조선닷컴 김준석 기자] 배우 성훈이 임성한 작가의 새 드라마 '결혼이야기'(가제) 주연으로 발탁됐다.

17일 성훈 측 관계자는 "성훈이 임성한 작가의 새 드라마 '결혼이야기'(가제)에 출연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임성한 작가님의 작품에 다시 참여하게 돼 영광이다"며 "10년 전 기회를 주셨던 임 작가님께 보은하는 마음으로 촬영하겠다"고 밝혔다.

임성한 작가는 MBC '보고 또 보고', '인어아가씨', SBS '신기생뎐' 등 인기 드라마의 각본을 썼던 작가로, 각종 막장 논란에도 불구하고 높은 시청률을 담보하며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다. 절필 직전 썼던 MBC '압구정 백야'는 매회 논란 속에서 시끄러운 방영을 이어갔고, 종영 후 임성한 작가는 절필을 선언했었다.

한편 성훈은 지난 2011년 방송된 '신기생뎐'에 출연, 임성한 작가와 인연을 맺은 바 있다.

narusi@sports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