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조선 조지영 기자] 멜로 영화 '복무하라'(장철수 감독, 표범영화사 제작)가 배우 연우진, 지안 캐스팅을 확정하고 본격 촬영 준비에 돌입했다.

'복무하라'는 웹툰 소설 원작 '은밀하게 위대하게'로 695만명 이상의 관객을 동원한 흥행작 장철수 감독의 차기작으로 뜨거운 화제를 모으고 있는 작품이다.

'복무하라'가 드디어 캐스팅을 확정, 본격 촬영 준비를 시작한다. 먼저,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오가며 다채로운 필모그래피로 연기력을 인정 받은 연우진이 사단장 사택의 모범병사 무광 역으로 변신한다. 여심을 사로잡는 눈빛과 믿고 보는 연기력으로 관객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고 있는 연우진은 무광 역으로 지금껏 본 적 없는 과감하고 강렬한 연기 변신을 예고하며 활약을 펼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거기에 사단장의 젊은 아내 수련 역에는 그 동안 스크린에서 몰입도 높은 연기를 선보이며 눈도장을 찍은 지안이 합류했다. 영화 속 수련은 거부할 수 없는 매력적이고 아름다운 자태를 뽐낼 예정으로, 새로운 캐릭터의 탄생을 예고하며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이렇듯 '복무하라'는 연우진, 지안 두 배우의 캐스팅을 완료하며 스크린에서 선보일 뜨거운 만남을 예고하며 예비 관객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믿고 보는 배우 연우진, 지안과 '은밀하게 위대하게' 이후 흥행 메이커로 등극한 장철수 감독의 조우만으로도 큰 화제를 모으고 있는 '복무하라'는 올해 크랭크 인을 앞두고, 본격 촬영 준비 중이다.

'복무하라'는 사단장 사택의 모범병사로 출세를 꿈꾸는 남자가 사단장의 젊은 아내와 만남으로 인해 신분의 벽과 빠져보고 싶은 유혹 사이에서 갈등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멜로 영화다. 연우진, 지안이 출연하고 '은밀하게 위대하게' '김복남 살인사건의 전말'의 장철수 감독이 메가폰을 잡는다. 올해 하반기 크랭크 인 예정.

조지영 기자 soulhn1220@sports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