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조선 조윤선 기자]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이하정의 딸 유담이의 귀여운 일상이 공개됐다.

이하정은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차 수리하러 센터 갔다 미팅 갔다 잠시 집에 들러 우리 사랑둥이 유담 공주랑 힐링 타임. 원피스가 살짝 길어서 저렇게 들고 걷더라고요. 내년에 입자~ 요즘 먹방 제대로 보여주는 유담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이하정의 딸 유담이는 큰 리본 핀에 흰색 원피스를 입고 깜찍한 자태를 뽐냈다. 긴 치마가 걸리적거리는 듯 치마 끝을 살짝 들어 올리고 아장아장 걷는 유담이의 뒤태가 보는 이들을 심쿵하게 만들었다.

또 다른 사진에서는 엄마가 주는 음식을 야무지게 먹는 유담이의 모습이 담겨 있다. 작은 손으로 숟가락을 꼭 쥐고 열심히 먹는 유담이의 귀여운 모습이 미소를 유발한다.

한편 이하정은 지난 2011년 배우 정준호와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supremez@sports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