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 가수 경리의 근황이 화제다.

경리는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그럴수도 있지 모"라며 근황이 담긴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청초한 매력을 발산하고 있는 경리의 모습이 담겨있다. 사진 촬영을 위해 잠시 마스크를 벗고 예쁨을 뽐내고 있는 경리. 긴 생머리에 머리띠는 찰떡이었다. 여기에 경리의 옅은 미소는 팬들의 마음을 심쿵하게 했다.

그동안 경리는 자신의 SNS에 사진을 공개할 때마다 큰 화제를 모았다. 일상부터 촬영 중인 모습까지 다양한 모습을 공개한 경리. 이 과정에서 청순한 모습부터 섹시한 모습까지 자신만의 매력을 발산, 아름다운 미모는 감탄을 자아냈다. 늘씬한 몸매 또한 시선을 집중시키기 충분했다.

최근 경리는 인스타그램에 짧은 크롭 블라우스에 청바지를 입고 상큼한 매력을 발산 중인 영상을 게재, 이를 본 한 네티즌이 "배 접 귀엽네요"라는 댓글을 달았다. 그러자 경리는 "이 정도는 재산이죠"라는 답댓글로 쿨한 매력까지 발산하며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한편 경리는 가수 정진운과 3년째 열애 중이다. 두 사람의 열애 보도 당시 MBC '섹션TV 연예통신' MC를 맡고 있었던 경리는 정진운과의 열애 사실을 인정하며 "군복무 1년 남았잖아. 날씨 추워지는데 건강 잘 챙기고 사랑해"라며 정진운을 향해 손하트를 보내며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anjee85@sports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