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 방송인 박슬기가 '휴지스크'를 공개했다.

박슬기는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마스크를 안가져나와서 머릿속이 하얘졌다가 차 이곳 저곳을 뒤지니 운동화끈이 있길래 임시방편. 마스크는 이제 필수품"이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마스크가 아닌 '휴지스크'를 착용한 박슬기의 모습이 담겨있다. 마스크를 깜박하고 챙기지 못한 탓에 임시방편으로 휴지와 운동화 끈을 이용해 '휴지스크'를 만든 것. 언뜻 보면 마스크를 착용한 듯하다. 박슬기의 남다른 손재주에 감탄을 자아냈다.

한편 박슬기는 지난 2016년 비연예인 공문성 씨와 결혼, 슬하에 딸을 하나 두고 있다.

anjee85@sports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