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SEN=강서정 기자] ‘아이돌 챌린지: 어나더 클라스’ MC 동해가 러블리즈의 인사법을 만들어줬다.

러블리즈는 최근 진행된 SBB 미디어넷의 유튜브 채널 THE K-POP과 Vorago의 신규 콘텐츠 ‘아이돌 챌린지: 어나더 클라스’ 촬영에서 결식 아동 돕기 캠페인에 함께 하기 위해 여러 챌린지를 펼쳤다.

이날 오프닝 촬영에서 러블리즈는 “안녕하세요. 러블리즈 입니다”라고 인사를 하자 신동은 “우리가 생각하는 것은 구호나 인사법이 있을 것이라 생각했다. 우리 슈퍼주니어처럼 ‘우리는 슈퍼주니어예요’처럼 뭐가 있을 줄 알았는데 인사하는 것 들어보니 그냥 하는 것 같다. 그동안 인사법 뭐 해봤냐”고 질문을 던졌다.

이에 러블리즈는 “이프 유 워너 러블리즈(If you wanna Lovelyz)”라고 인사했고, 동해와 신동은 “좋다”며 화답했다. 신동은 동해에게 “동해 씨가 하나 만들어주자. 동해 씨가 만드는 것 전문이다”라고 제안했다.

동해는 “아까처럼 깔끔한 게 좋다”며 “블리 블리 러블리즈”를 추천했고, 러블리즈는 이를 만족하며 따라해 눈길을 끌었다.

이 외에도 러블리즈는 ‘언택트 100초 인터뷰’, ‘제9의 멤버를 꾸며라’ 등 챌린지에 도전했다. 특히 ‘제9의 멤버를 꾸며라’에서는 러블리즈가 ‘아이돌 챌린지: 어나더 클라스’ 막내 작가에게 무대 메이크업을 직접 해주며 폭소해 메이크업 결과에 궁금증을 불러 일으켰다.

‘아이돌 챌린지: 어나더 클라스’는 코스메틱 브랜드 키스뉴욕과 함께하는 결식 아동을 위한 착한 기부 챌린지 콘텐츠. 아이돌 그룹이 소소한 게임의 미션에 도전해 성공하면 아이돌과 팬들의 이름으로 기부 할 수 있다. /kangsj@osen.co.kr

[사진] SBS 미디어넷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