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KBS 제공

[스포츠조선 문지연 기자] 배우 이장우가 '오! 삼광빌라!'의 성공을 예측했다.

16일 오후 KBS는 KBS2 새 주말드라마 '오! 삼광빌라!'(윤경아 극본, 홍석구 연출)의 제작발표회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했다. 행사에는 홍석구 PD, 이장우, 진기주, 전인화, 정보석, 황신혜, 김선영, 인교진, 한보름이 참석했다.

이장우는 "KBS 주말극의 매력은 전국민이 봐주시는 것이 가장 큰 매력 같다. 전가족이 모여 앉아서 볼 수 있는 행복한 드라마인 것 같고, 우리나라의 사정을 많이 담은 드라마인 것 같다. '하나뿐인 내편'보다도 더 잘될 것 같은 느낌이 든다. 아마 시청자 분들이 보시면 깜짝 놀랄 저도로 좋아하실 거 같아서 기대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오! 삼광빌라!'는 다양한 사연을 안고 삼광빌라에 모여들었으나, 이곳 터줏대감 순정(전인화)의 '집밥' 냄새에 눌러 앉게 된 사람들이 서로에게 정들어 가는 과정을 그린 왁자지껄 신개념 가족 드라마다. 이장우는 디테일이 살아 있는 섬세한 건축가 우재희 역을 맡았고, 진기주는 가족의 안위와 생계를 책임지는 실질적인 가장인 이빛채운 역을 맡아 당찬 매력을 발산할 예정이다. 삼광빌라의 사장이자 '집밥'의 참맛을 보여주는 이순정은 전인화가 맡아 색다른 매력을 선사한다. 정보석은 '오! 삼광빌라!'에서 마성의 매력을 가진 JH그룹의 사장 우정후 역을 맡아 '슈퍼 꼰대 짠돌이'로서 극의 재미를 담당한다.

'오! 삼광빌라!'는 '부탁해요 엄마'를 집필한 윤경아 작가와 '하나뿐인 내편'을 연출한 홍석구 PD가 연출을 맡았으며 오는 19일 오후 7시 55분 첫 방송 된다.

문지연 기자 lunamoon@sports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