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SEN=김보라 기자] 영화 ‘기기괴괴 성형수’가 개봉 7일 만에 5만 관객을 동원한 가운데 해외 동시기 개봉에 이어 제39회 밴쿠버국제영화제 초청 소식까지 겹경사를 맞았다.

16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기기괴괴 성형수’(감독 조경훈, 제작 에스에스애니멘트 스튜디오애니멀, 배급 트리플픽쳐스)는 전날 3972명이 관람해 누적 관객수 5만 2150명을 기록했다.

‘기기괴괴 성형수’는 이달 9일 개봉한 이후 동시기 개봉한 작품 중 월등하게 높은 좌석 점유율을 자랑하며 개봉 2주차에도 놀라운 흥행 레이스를 펼치고 있다. 개봉 7일 차인 15일에 5만 관객을 돌파해 청소년 이상의 1525 세대들도 즐길 수 있는 국내 창작 애니메이션의 가능성을 제대로 보여줬다.

거센 입소문으로 개봉 2주차인 16일(수) 롯데시네마 예매율 1위를 차지했다. 앞으로 도 ‘기기괴괴 성형수’의 흥행 레이스는 이어질 전망이다.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K-애니의 힘을 보여주고 있는데 17일 싱가포르, 18일 대만에서 개봉을 앞두고 있으며 끊임없는 해외 영화제의 러브콜까지 받고 있어 한국 애니메이션의 위상을 드높이고 있다.

세계 3대 판타스틱 영화제인 제53회 시체스 국제판타스틱 영화제에 애니메이션 경쟁부문에 초청된 것에 이어 이달 24일부터 10월 7일까지 진행되는 제39회 밴쿠버국제영화제에 초청받았다. 토론토국제영화제, 몬트리올국제영화제와 함께 캐나다 내에서 열리는 가장 큰 영화 행사인 밴쿠버국제영화제에서 ‘기기괴괴 성형수’는 동아시아에서 가장 주목할 만한 작품들을 상영하는 비경쟁 부문 게이트웨이 부문에 공식 초청됐다.

‘기기괴괴 성형수’는 바르면 완벽한 미인이 되는 위험한 기적의 물 성형수를 알게 된 예지가 미인으로 다시 태어나면서 겪게 되는 호러성형괴담으로 전국 롯데시네마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 purplish@osen.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