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조선닷컴 김수현기자] 가수 비가 훈훈한 비주얼을 뽐냈다.

비는 16일 인스타그램에 불꽃 이모티콘과 함께 근황을 드러내는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화보 촬영 중 집중하고 있는 비의 카리스마 있는 자태가 담겼다.

힙한 콘셉트의 의상을 입은 비는 20대 아이돌 못지 않은 비주얼을 자랑해 눈길을 끌었다.

또한 비는 2017년 배우 김태희와 결혼해 슬하에 두 딸을 두고 있다.

shyun@sports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