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조선닷컴 정안지 기자] 배우 김성은이 깜짝 생일 파티에 행복한 미소를 지었다.

김성은은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집으로 와서 축하해 준 내 사람들♥ 그냥 오면 되지 또 이것저것 준비해서 생일파티 기분까지 내주는 센스쟁이들"이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에는 생일 파티 중인 김성은의 모습이 담겨있다. 풍선들로 예쁘게 꾸며진 장소에서 케이크를 들고 사진 촬영 중인 김성은. 환한 미소에서 행복감이 느껴졌다.

김성은은 "집에서 항상 잠옷 바람인 거 알고 의상까지 준비해와서 갈아입히고 나를 너무 잘 아는 사람들. 너무 고마워♥ 사랑해♥"라며 파티를 준비한 친구들을 향한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김성은은 지난 2009년 축구선수 정조국과 결혼해 슬하에 2남1녀를 뒀다.

anjee85@sports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