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SEN=심언경 기자] 오마이걸 유아(YooA)가 솔로 데뷔와 동시에 음악방송 1위를 차지하며 '유아독존 솔로퀸'으로서 발돋음했다.

유아는 지난 15일 방송된 SBS MTV '더쇼'에서 '숲의 아이 (Bon Voyage)'로 1위에 해당하는 '더 쇼 초이스'의 영광을 차지했다.

유아는 "이렇게 처음 솔로로 나왔는데 많은 사랑을 주셔서 감사하다. 상 받는 건 기대도 못했는데 상을 받아 정말 감사하다. 미라클(공식 팬클럽명) 사랑하고, 오마이걸 사랑한다"라는 벅찬 감동의 소감을 전하며 눈물을 흘렸다.

수상 소감 이후 무대 위로 소속 그룹 오마이걸의 리더 효정이 무대에 올라 함께 축하를 건네어 훈훈함을 자아냈다.

유아는 이날 타이틀곡 '숲의 아이 (Bon Voyage)'와 수록곡 '자각몽'의 컴백 무대를 꾸몄다. 유아는 완벽한 싱크로율로 ‘숲의 여신’으로 변신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유아는 야생의 아름다움이 느껴지는 그을린 듯한 섬세한 피부 표현부터 대자연의 감동이 느껴지는 노래, 숲에 살고 있는 요정을 보는듯한 우아한 스타일링, 가요계 대표 춤꾼다운 유아만의 독보적인 춤선을 살린 고난이도의 퍼포먼스가 완벽하게 하나된 콘셉트를 완성시켰다.

한편, 유아는 솔로 데뷔 앨범 ‘Bon Voyage’를 발매하고 활발하게 방송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notglasses@osen.co.kr

[사진] '더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