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조선닷컴 김수현기자] 배우 이윤지가 딸들과 함께 한 일상을 전했다.

16일 이윤지는 인스타그램에 "벌써 같이 놀.. 지는못하고 머리는 맞대어 봅니다. #우리집 빵댕이들 #팡팡팡 #잘자라쏘"라는 글과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거실 바닥에 누워 장난감을 가지고 열심히 놀고 있는 이윤지와 큰 딸 라니와 막내 소울이의 모습이 담겼다.

어느새 훌쩍 커 어린이가 된 라니와 아직 갓난아기인 소울이의 다정한 모습은 보는 이들까지 훈훈하게 했다.

한편, 배우 이윤지는 지난 2014년 치과의사 정한울과 결혼, 슬하 딸 라니와 소울을 두고 있다. 이윤지 정한울 가족은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 출연해 단란한 일상을 공개했다.

shyun@sports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