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 얼반뮤직 레이블 아메바컬쳐가 창립 15주년을 맞이해 컴필레이션 앨범을 발매한다.

아메바컬쳐는 지난 15일 공식 SNS를 통해 'Amoeba Culture Presents "THEN TO NOW"'라는 멘션과 함께 김오키 새턴발라드와 컬래버레이션 한 컴필레이션 앨범 발매 소식을 알렸다.

이번 컴필레이션 앨범은 그간 아메바컬쳐에서 나왔던 명곡들을 총망라해 색소폰, 피아노, 더블 베이스가 가미된 재즈 연주곡으로 재해석하여 작업했다. 아직 어떤 곡이 수록될 지는 베일에 싸여 있어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특히 이번 컴필레이션 앨범에 함께 한 김오키 새턴발라드는 2014년 한국대중음악상 재즈&크로스오버 최우수 연주 부문을 수상하며 그림 등 컬쳐를 중심으로 작업하고 있는 색소포니스트 김오키를 주축으로 작·편곡가이자 재즈 피아니스트 진수영, 베이시스트 정수민으로 구성되어 있다. 김오키 새턴발라드는 이번 컴필레이션 전 트랙의 편곡을 진행했다.

또한 아메바컬쳐는 소속 아티스트가 참여하는 신곡으로 구성된 컴필레이션 앨범이 아닌, 지난 곡들을 되짚으며 레이블의 그간의 발자취를 돌아보고, 재즈 장르로의 새로운 도전 등 진취적인 음악 행보를 보이고 있어 주목된다.

아메바컬쳐는 창립 15주년을 맞아 '그때부터 지금, 앞으로도 계속'이라는 슬로건으로 '댄 투 나우(THEN TO NOW)' 프로젝트를 진행하고, 아메바컬쳐 전 아티스트들의 앨범을 순차적으로 발매하고 있다. 김오키 새턴발라드와의 협업 컴필레이션 앨범은 오는 24일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한편 아메바컬쳐에는 다이나믹 듀오((Dynamicduo))를 비롯해 핫펠트(HA:TFELT), 선재(snzae), 따마(THAMA), 쏠(SOLE) 등 힙합&알앤비계 실력파 아티스트들이 대거 소속돼 있다.

jyn2011@sports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