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조선닷컴 이우주 기자] 걸그룹 라붐 출신 율희가 아이돌 미모를 자랑했다.

율희는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이번 주도 옥상에서 양고기와 등갈비 구워 먹었어요"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옥상에서 셀카를 찍는 율희의 모습이 담겼다. 옥상에서 바비큐를 즐긴 듯한 율희는 턱을 괸 꽃받침 포즈를 취한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는 모습. 아이 셋 엄마라는 게 믿기지 않는 율희의 걸그룹 미모가 돋보인다.

한편, 율희는 FT아일랜드 멤버 최민환과 지난 2018년 결혼해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다. 현재 유튜브 채널 '율희의 집'을 통해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wjlee@sports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