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조선 이유나 기자] 배우 소유진이 풀메이크업을 지우기 전 아쉬운 인증샷을 남겼다.

소유진은 15일 인스타그램에 "잠깐 일하구 들어와서 샤워하기 전에 찰칵^^;;;"이라고 적고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워킹맘 소유진이 풀메이크업을 받고 일하러 갔다가 집에 돌아와 아쉬운 마음에 사긴을 남긴 모습이 담겨 있다.

아이 셋 엄마라고 볼 수 없는 동안 미모로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한편 소유진은 지난 2013년 외식업 사업가 백종원과 결혼해, 슬하에 1남 2녀를 두고 있다.

lyn@sports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