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SEN=김보라 기자] 아역배우 갈소원(15)이 '폭풍 성장' 중이다.

갈소원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측은 15일 자사 SNS에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하며 "러블리함의 끝 배우 갈소원이 제 15회 서울드라마어워즈 2020 시상식 축하 무대에 참석합니다"라고 밝혔다.

이날 공개된 사진을 보면, 남색 원피스를 입은 갈소원의 단정한 모습이 담겨 있다. 귀여운 모습을 간직하면서도 청순함이 돋보여 눈길을 끈다.

한편 갈소원은 2012년 데뷔해 영화 '7번방의 선물'로 관객들을 사로잡았다.

/ purplish@osen.co.kr

[사진] YG엔터테인먼트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