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조선 조지영 기자] 휴먼 코미디 영화 '오! 문희'(정세교 감독, 빅스톤픽쳐스 제작)가 열정부자 나문희의 연기 계보를 공개했다.

'거침없이 하이킥'의 코믹 연기, '아이 캔 스피크'의 영어 연기에 이어 '오! 문희'에서 첫 액션까지 뜨거운 열정으로 끊임없이 도전해온 나문희의 남다른 필모그래피가 화제를 모으고 있다.

먼저 국내 대표 시트콤 시리즈 '거침없이 하이킥'에서 개성 넘치는 캐릭터를 완성한 나문희의 코믹 연기는 현재까지도 회자되는 다채로운 유행어와 패러디를 양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이어 영화 '아이 캔 스피크'에서는 옥분 역을 맡아 영어 연기에 도전, 특유의 맛깔나는 표현부터 섬세한 감정선까지 폭넓은 스펙트럼으로 대사를 완벽하게 소화해내며 관객들에게 뜨거운 울림을 선사한 바 있다.

이처럼 식지 않는 열정으로 끊임없이 도전해온 나문희가 '오! 문희'에서 59년 연기 인생 최초로 액션에 도전해 눈길을 모은다. 뺑소니 사건의 범인을 잡기 위한 수사 속 아들 두원 역 이희준과 함께 뛰고, 커다란 나무에 오르는 것은 물론 한 달 전부터 연습한 트랙터 운전까지 직접 소화하며 이제껏 보여준 적 없던 시원한 액션을 선보이고 있는 것.

특히 "지금까지 안 해본 액션 연기가 가장 재미있었다"고 밝힐 만큼 온몸으로 열연을 펼친 나문희는 탄탄한 내공으로 빚어낸 새로운 나문희표 캐릭터의 탄생을 알리며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

'오! 문희'는 뺑소니 사고의 유일한 목격자 엄니와 물불 안 가리는 막무가내 아들이 범인을 잡기 위해 펼치는 좌충우돌 농촌 수사극을 다룬 작품이다. 나문희, 이희준, 최원영, 박지영, 이진주 등이 출연하고 '최종병기 활' '애자' 조연출 출신 정세교 감독의 첫 장편 상업영화다.

조지영 기자 soulhn1220@sportschosun.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