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조선 예능 프로그램 '뽕숭아학당'

트로트가수 임영웅·영탁·이찬원·장민호가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뽕숭아학당’에서 신예 트롯맨 8명과 ‘제1회 트로트 육상선수권 대회’를 연다. 트롯맨 F4와 김희재·강태관·김수찬·김중연·나태주·한다광·신인선·황윤성 등 신예 트롯맨 8명은 16일 오후 10시에 방송되는 ‘뽕숭아학당’ 19회에서 첫 ‘트로트 육상선수권 대회’를 펼친다. 이번 대회를 축하하기 위한 특별 게스트로 정동원까지 등장한다.

'뽕숭아학당' 제작진은 "트롯맨 F4와 트롯 신예 8인은 트롯부터 스포츠까지 가을 운동회에 모든 열정을 쏟아부었다"며 "12인 트롯맨이 '미스터트롯'부터 함께 해온 저력을 한데 모아 만능 끼를 발산할 ‘제1회 트로트 육상선수권 대회’에 많은 기대 바란다"고 전했다.

트롯맨 F4는 '트.육.대'를 위해 초대된 김희재, 강태관, 김수찬, 김중연, 나태주, 류지광, 신인선, 황윤성이 '뽕 스타디움'을 찾았다.

한자리에 모인 트롯맨 12명은 '트.육.대' 속 열띤 경쟁을 예고했다. 특별 게스트 정동원이 굴렁쇠 소년으로 변신해 88 서울 올림픽의 현장을 재현하고 축하 무대도 선보인다.

트롯맨 F4 멤버들은 각 팀 팀장을 맡아 '트.육.대'를 이끈다. 임영웅은 만능 운동맨들로 팀을 이뤘고, 영탁은 센스와 단합으로 똘똘 뭉친 팀을 탄생시켰다. 이찬원은 젊은 피로 승부하는 트롯맨들로 팀을 구성했고, 장민호는 연륜과 노련미를 보유한 팀을 만들었다.

특히 '트.육.대'에서는 닭싸움, 멀리 뛰기, 이어달리기 스피드 퀴즈, 씨름 등 가을 운동회의 백미를 즐길 수 있는 종목이 총망라된다.

그런가 하면 트롯맨들은 스포츠 경기뿐만 아니라 팀별로 축하 무대까지 선사한다. 싸이의 ‘강남스타일’을 선곡한 임영웅은 춤 실력까지 선보여 ‘뽕 스타디움’을 축제 현장으로 바꾼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