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 정동원 등 TV조선 ‘미스터트롯’의 인기 가수들이 부른 트로트 명곡을 데이터 요금 걱정이나 앱 로그인 없이 편리하게 들을 수 있는 스마트폰이 나왔다.

SK텔레콤은 17일 삼성전자와 손잡고 이러한 기능의 ‘갤럭시A21에스 비바 트롯 에디션’, 일명 ‘미스터트롯폰’을 18일 단독 출시한다고 밝혔다.

복잡한 설정 없이 스마트폰을 켜서 바탕 화면 메뉴(위젯)의 버튼 하나만 누르면 미스터트롯 출연 가수들의 노래를 스피커나 이어폰으로 바로 들을 수 있다. 미스터트롯의 명곡 50선을 통째로 스마트폰에 내장한 덕분이다

아이디·비밀번호로 로그인하는 불편이 없는 것은 물론, 음악 파일을 내려받기 위해 음악 서비스 업체의 서버에 접속하지 않기 때문에 데이터 요금이나 서비스 이용료가 발생하지 않는다. SK텔레콤은 “내장된 노래 50곡은 아무리 많이 들어도 무료”라고 설명했다.

SK텔레콤은 미스터트롯폰 구매 고객에게 신용·현금 카드나 출입증을 넣어 쓸 수 있는 가죽 케이스를 끼워줄 예정이다.

SK텔레콤 모델이 ‘A21s VIVA 트롯’을 들고 시니어 고객들의 스마트폰 사용성을 개선한 ‘VIVA 메뉴’ 화면을 이용하고 있다. SKT는 미스터트롯의 음악을 탑재한 시니어 전용 휴대폰 ‘갤럭시 A21s VIVA 트롯 edition’을 18일부터 SKT 단독 출시한다고 밝혔다.
SK텔레콤 미스터트롯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