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투자증권이 한국·중국·일본에 상장된 주식·ETF(상장지수펀드)등에 분산 투자하는 ‘한국투자한중일콜라보랩(KPI/성과형)’을 출시했다.

한국투자한중일콜라보랩(KPI/성과형)은 KPI투자자문에 자문을 해 운용하는 랩 상품으로 한·중·일을 관통하는 S(싱글)·O(온라인)·S(시니어) 트렌드 관련 산업에서 저평가된 기업을 발굴, 집중 투자하며 국가별 분산 투자를 통해 리스크를 낮춘다. KPI투자자문은 글로벌 현지 조사를 통해 지난 2~3년간 100여 투자 대상 기업을 선별, 직접 탐방 및 분석했다.

이준재 한국투자증권 투자상품본부장은 “한중일콜라보랩은 장기 불황에서 살아남은 일본의 콘텐츠 기업이나 중국의 급격한 고령화 사회 변화 속에서 기회를 잡은 기업 등에 투자한다”며 “포트폴리오 내 투자 국가 다변화를 고민하는 고객에게 추천하는 상품”이라고 말했다.

최소 가입 금액은 5000만원이다. 상품 가입은 한국투자증권 전 영업점을 통해 가능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