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카드는 신세계의 리빙·라이프스타일 브랜드 ‘까사미아’에서 결제 할인을 제공하고, 생활 요금 자동 납부 할인 등 다양한 혜택을 주는 ‘신세계까사미아 삼성카드’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삼성카드 제공

신세계까사미아 삼성카드는 까사미아 오프라인 매장과 온라인몰에서 결제 시 5% 결제일 할인을 제공한다. 전월 이용 금액이 50만원 이상일 경우에 할인 혜택이 제공되며, 월 최대 20만원까지 할인받을 수 있다. 또 까사미아 오프라인 매장에서 해당 카드로 상품 구매 시 24·36개월 ‘라이트할부’ 서비스도 이용할 수 있다. 라이트할부는 까사미아의 상품 및 서비스를 24개월, 36개월 할부로 결제할 경우 결제액 중 24만원, 36만원을 원금 균등 상환 방식의 확정 이자(6.5%)로 청구하는 할부 서비스다. 신세계까사미아 삼성카드로 전월 50만원 이상 이용하면 라이트할부 이용 고객은 월 1만1000원씩 결제일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신세계까사미아 삼성카드 이용 고객에게는 아파트 관리비·통신비 등 생활 요금 자동 납부 최대 10% 할인과 스타벅스·이디야 등 커피 전문점 5% 할인 혜택도 제공된다. 또 신세계백화점에서 이용할 수 있는 5% 전자 할인 쿠폰을 월 최대 6장 제공되며, 무료 주차권도 월 2장씩 주어진다.

신세계까사미아 삼성카드의 연회비는 국내 전용, 해외 겸용(마스터카드) 모두 2만원이다. 삼성카드 관계자는 “최근 집 꾸미기 관심이 증가하는 추세에 맞춰 까사미아의 상품 할인과 일상생활의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상품을 구성했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