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게 작게 100자평 쓰기  블로그 스크랩  이메일  프린트 

6발, 또 1발… 北미사일 3~4발 더 장착
어제 새벽 이어 12시간 후 또 발사
7발 모두 동해 공해상에 떨어져
대포동 2호는 40초만에 공중 폭발
北, 11일까지 항해금지… 더 쏠수도

북한이 5일 대포동 2호 미사일을 포함, 총 14시간에 걸쳐 7발의 미사일을 발사한 데 이어 3~4발의 미사일을 추가 발사할 가능성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정부 고위 소식통은 이날 “북한은 이미 발사한 미사일 외에 동해안 강원도 안변군 깃대령 기지와 내륙 기지 등에서 총 3~4발의 노동 미사일 또는 스커드 B·C 미사일을 이동식 발사대에 장전, 발사 준비를 완료한 상태”라고 말했다. 또 북한은 5일부터 11일까지 미사일 발사에 대비한 항해 금지구역을 선포, 북한 어민들의 출항을 금지했다. 이론적으로는 앞으로도 5일 동안 추가 발사가 가능하다는 것이 정부의 판단이다.


이에 앞서 정부는 “북한이 오늘 오전 5시 함북 화대군 대포동, 오전 3시32분부터 강원도 안변군 깃대령 소재 발사장에서 각각 동해를 향해 대포동 2호와 스커드 및 노동급 미사일 5발 등 6발을 발사했다”고 발표했다. 서주석 청와대 통일외교안보정책수석은 “대포동 2호 미사일은 실패한 것으로 파악됐다”고 밝혔다. 대포동 2호 미사일은 40초 만에 동해상에서 공중 폭발한 것으로 한·미 정보 당국은 분석했다. 북한이 발사한 미사일은 모두 동해에 떨어졌다.

북한은 이어 미국이 북한의 미사일 능력을 평가 절하하고, 일본이 만경봉호 입항 금지 등의 제재 조치를 내린 후인 오후 5시22분쯤 7번째 미사일을 발사했다. 이는 노동 또는 스커드 미사일인 것으로 전해졌다. 한·미·일 정보 당국은 북한이 발사한 미사일 중 일부에 대해서는 레이더가 포착하지 못했을 가능성도 제기하고 있다. 이 경우 총 10발 이상이 발사됐을 수도 있다.

유용원 군사전문기자 bemil@chosun.com
이하원기자 may2@chosun.com
입력 : 2006.07.05 17:50 40' / 수정 : 2006.07.06 06:46 07'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관련기사
"북한 미사일 12발 쐈을 가능성"   [06/07/05 11:46]
"발사된 스커드 미사일은 남한 겨냥한 것"   [06/07/05 14:04]
북한 모라토리엄 7년만에 완전 폐기   [06/07/05 10:54]
대포동2호 실패 '미스터리'   [06/07/05 11:56]
왜 여러 발 쐈나   [06/07/05 12:03]
'실패' 북 손익계산은   [06/07/05 12:55]
남북관계까지 흔들리나   [06/07/05 16:09]
한총련 "미사일 발사 자업자득"   [06/07/05 16:54]
새벽 5시 노대통령에 보고… 정부대응 시간대별 상황   [06/07/05 17:36]
네티즌 "원조 많이 해주더니 결국 기름값 대준건가" 비난   [06/07/05 18:23]
북한 왜 이러나   [06/07/06 00:30]
대포동 3주 걸려 다른건 언제든지   [06/07/06 00:30]
미사일 쏜 날도 北에 보낼 비료 실었다   [06/07/06 00:30]
"한국, 이상론만 펴다 '외로운 피에로' 될수도"   [06/07/06 00:07]
부시 “안놀랐다”… 日 시민들 “너무 무섭다”   [06/07/06 00:16]
美·日, 안보리 긴급 소집… 한국정부 “압박은 곤란”   [06/07/06 00:16]
발사징후 감지했나 못했나   [06/07/06 00:23]
美 독립기념일에… 새벽에 연발…   [06/07/06 00:23]
北에 무시당한 정부… 對北정책 총체적 실패   [06/07/06 00:23]
軍 첫조치 ‘위기’ 아닌 ‘초기’ 대응   [06/07/06 00:26]
노대통령, 발사한 날까지도 "……"   [06/07/06 00:26]
日언론 보도 2시간 뒤에야 한국軍 ‘대비강화令’   [06/07/06 00:26]
할말 없는 정부   [06/07/06 00:27]
대포동 2호 실패… 美 “北 미사일 능력 드러났다”   [06/07/06 00:28]
北이 쏜 미사일 韓·美·日 동시겨냥   [06/07/06 00:28]
北, 인공위성 주장 못할듯   [06/07/06 00:28]
북미사일 7발 제작비만 무려 600억원   [06/07/06 00:28]

정치토론방 100자평 쓰기  블로그 스크랩  이메일  프린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