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게 작게 100자평 쓰기  블로그 스크랩  이메일  프린트 

금연운동가 앨런 카, 폐암으로 사망

세계적인 금연 운동가 앨런 카(Allen Carr·72)가 29일 스페인 남부 말라가에서 폐암으로 숨졌다고 AFP 통신이 보도했다.

하루 100개비 이상 줄담배를 피우다가 23년 전 담배를 끊은 카는 올해 초 수술이 불가능한 폐암 진단을 받고 투병생활을 해 왔다. 그의 사인이 과거 흡연 때문인지는 밝혀지지 않았지만 가족들은“골초들의 금연을 돕기 위해 카 스스로 담배 연기가 가득 찬 방에서 몇 년 동안 생활하기도 했다”고 전했다.

카는 금연운동을 하면서 ‘쉽게 금연하는 법’이라는 책을 냈으며, 이 책은 전 세계에서 700만부 이상 팔린 베스트셀러가 됐다. 영국 버진그룹 창업자 리처드 브랜슨과 할리우드 배우 앤서니 홉킨스 등은 카가 제시한 금연법을 이용해 금연에 성공했다.

정병선기자 bschung@chosun.com
입력 : 2006.11.30 23:55 09'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100자평 쓰기  블로그 스크랩  이메일  프린트 


 |